홍보마당
  • 공지사항
  • 우리대학소식
  • 우리대학광고
left_img
  • [영남이공대학교] 예비창업자들에게 무료 기업이미지(CI) 제공
  • 조회 수: 1279, 2013-01-14 17:17:47(2013-01-14)
  • 예비창업자들에게 무료 기업이미지(CI) 제공

     

    2013011417083700000065.jpg

     

     

     영남이공대학교는 4일 산업디자인과 강의실에서 예비창업자들의 브랜드 CI(Corporate Identity)를 개발한 학생들이 해당업체 대표들에게 그 동안 개발한 결과물을 전달하는 '사랑의 디자인프로젝트' 행사를 가졌다.

     

     '사랑의 디자인프로젝트'란 디자인개발은 절실하지만 여유가 없어 고민 중인 업체나 개인들에게 무료로 디자인개발을 해주는 사업이다.

     

     영남이공대 산업디자인과는 지난 2004년부터 전공공부와 사회봉사의 기회를 동시에 제공하고자 이 행사를 실시해 왔다.

     

     지난 2004년 '시민단체 무료디자인'을 시작으로 2005년 '농민들을 위한 쌀 포장 디자인', 2006년 '서문시장 CI 개발', 2007년 '구룡포과메기 브랜드 개발', 2008년 '경상북도 도립예술단 CI 개발', 2010년 '소상인의 창업을 위한 브랜드 디자인개발', 2011년 '대구장애인생산품 시설 CI개발'까지 영남이공대학 산업디자인과 학생들의 사랑의 디자인 프로젝트는 멈출줄을 모른다.

     

     올해는 영남이공대 창업지원단에서 사업을 시작한 5명의 예비창업자들의 브랜드 CI를 개발했다.

     'PC&스마트폰 동영상 등록 및 판매솔루션', '스마트폰 모바일 앱', '식품위생 안전성 강화를 위한 신개념 진공락', 'USB 전원을 이용한 절전형 식물재배용 LED 램프', '신개념 유아용 이동식 양치대' 등 5개 사업아이템이 그것이다.

     

     이복규 진공락 대표는 "대학 창업지원단 덕분에 사업을 시작한 것만도 고마울 따름인데 브랜드 CI마저 개발해줘서 감격스럽다. 사실 학생들의 실력이라 반신반의 했었는데 너무 멋진 디자인에 깜짝 놀랬다. 이번 CI 개발로 사업성공에 한층 더 다가간 느낌"이라며 고마워했다.

     

     김민정 학생(산업디자인과 2년)은 "이번 CI 개발은 산업디자인과 2학년 학생 30여명이 지난 4개월 동안 열심히 노력한 결과물"이라며 "힘든 기간도 있었지만 예비창업자분들이 너무 좋아 하시고 또 사업이 번창하는데 도움이 된다고 생각하니 기쁘다"고 말했다.

     

     최운용 교수(산업디자인과)는 "기존 졸업작품전들이 형식에 얽매이고 실용성이 부족한 점을 극복하고자 학생들이 매년 현장 속으로 직접 뛰어들어 '사랑의 디자인 프로젝트'를 실시하고 있다. 그 결과 학생들의 수업태도도 좋고 또 타인을 위한 작업에 직접 참여함으로서 전공공부뿐만 아니라 인성을 키우는데도 큰 도움이 되는 것 같다"고 말했다.

댓글 0

사용자 로그인